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6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소상공인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영세한 소상공인의 성장에 힘써
등록날짜 [ 2020년02월17일 14시25분 ]

[연합시민의소리]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인천소상공인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센터장 엄기종)를 통해 소상공인과 금융소외자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지난 2018년 4월에 개소한 인천소상공인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는 소상공인지원팀, 서민금융복지지원팀, 공정거래지원팀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제물포스마트타운에 위치하고 있다.
 

지난해 센터는 소상공인 SOS응급클리닉 30곳, 경영환경개선(점포환경, 위생·안전 등) 158곳, 폐업·사업전환 41곳, 소공인 전시회 참가비 11곳, 상가번영회 6곳, 소공인공동장비실 1곳, KOTRA와 연계한 수출기업 2곳을 지원하여, 249개 업체의 경영애로를 해결하고 매출 증가에 도움을 주었다.
 

또한, 골목형상인회 현황조사 및 소공인 집적지 실태조사, 상가임대차 실태조사, 공정경제 정책토론회, 소공인 역량강화 토론회를 통하여 정책의 기초데이터를 구축하고 소공인의 자생력 강화 등 안정적인 영업기반의 틀을 마련했다.
 

한편, 센터는 소상공인들과의 간담회, 소상공인 단체들과의 상생협약, 현장중심의 컨설팅을 통하여 사업을 발굴하고, 소상공인들의 매출이 향상되어 자립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경영개선 지원에 힘쓰고 있다. 
 
특히, 과중한 채무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금융소외자를 위해 2,487건의 신용상담(파산·회생·워크아웃)을 진행하여, 312명(544억)의 채무조정을 완료하고 경제적 재기 지원을 실현했다.
 

또한, 인천시민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인천교통연수원 운수업종사자에게 36회(1,624명) 재무 상담과 인천지역자활센터 참여자를 대상으로 한 신용관리 교육 45회(3,005명) 진행 등 채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상자들을 조기에 발견하여 채무조정을 실시하였다.
 
또한, 소상공인들의 불공정거래 피해를 신속히 구제하기 위해 변호사·가맹거래사·공인중개사로 구성된 법률상담관 20명을 위촉하여 726건(불공정거래피해 190건, 상가임대차 536건)의 상담 및 지원을 완료하였다. 
 
인천소상공인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엄기종 센터장은 “지난해 소상공인의 경영개선, 상권 활력 제고, 창업·성장·재기 지원에 중점을 두었다”며, “앞으로도 현장과 소통하며, 환경 변화 적응을 위한 맞춤형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임화순 (limhwaso@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중구,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교체 지원 (2020-02-17 22:18:51)
인천 부평구, 구민·소상공인에게 실질적 혜택주는 부평e음 발행 (2020-02-14 16:20:46)
옹진군, 코로나 19 지역사회 안...
광주 북부소방서, 제2회 119문...
인천시, 삼성SDS와 '업무자동...
인천시농업기술센터, 병해충 ...
인천시, 비영리민간단체 공익...
인천시, 착한임대인 재산세 등...
광주 남부소방서, 주방용 K급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