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9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체육회, 전국체육대회 등 종합체육대회 미개최 결정
등록날짜 [ 2020년07월06일 20시02분 ]

[연합시민의소리]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인해 제101회 전국체육대회와 제49회 전국소년체육대회, 2020전국생활체육대축전 등 각종 종합체육대회를 올해 개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대한체육회는 지난 5월부터 문화체육관광부, 교육부(시도교육청), 시도체육회, 회원종목단체 등 관계 기관과 전국 규모의 종합체육대회 개최 여부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 및 의견 수렴을 거쳐 왔으며, 아울러 금년도 대규모 종합경기대회 개최 건도 7월 5일(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논의했다.
 

당초 4월 23일부터 26일까지 전북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생활체육대축전과 5월 30일부터 6월 2일까지 서울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소년체전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한 차례 잠정 연기된 바 있다.
 

그러나 두 대회 연기가 결정된 후에도 대한체육회를 비롯한 유관기관에서는 현재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았으며 향후 추이 또한 예측할 수 없는 점, 해당 대회 참가 대상이 유소년 및 고령자를 다수 포함한 점, 전국 규모의 행사인 만큼 국민 정서와 부합해야 한다는 점 등을 고려하여 정상적 대회 개최가 어렵다는 의견을 지속적으로 제기했다.

 

무엇보다 전국 17개 시·도에서 다수 인원이 한자리에 모이는 행사 특성상, 확진자 발생 시 집단 감염은 물론 전국적으로 감염이 확산될 수 있다는 우려가 컸다. 또한 양 대회를 안전하게 치르기 위한 방역 지원책 마련에도 쉽지 않아 현실적으로 대회 개최를 강행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아울러, 대한체육회와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3일에 전국체육대회 개최 예정인 5개 지자체(경상북도, 울산광역시, 전라남도, 경상남도, 부산광역시)와 회의를 개최하고, 이번 전국체육대회 미개최는 코로나19로 인한 이례적인 상황이라는 공감대를 형성하고 올해 전국체육대회가 열리기로 예정되었던 경상북도에서 대회를 1년씩 미뤄서 개최하자는 제안에 따라 1년씩 대회를 순연하여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관련 규정과 사례(6.25 한국전쟁에 중단된 31회 대회를 횟수로 통산하고, 차기년 대회를 32회로 개최)에 따라 횟수를 통산하고 순연으로 2021년에 경북에서 개최되는 전국체육대회는 제102회 대회로 개최한다.
 

대한체육회 관계자는 “지난 1년 여간 열심히 준비해 온 대회를 개최할 수 없게 되어 아쉽다. 해당 대회만을 바라보며 땀방울을 흘려왔을 선수들도 같은 심정일 것”이라며 “그러나 선수단과 국민의 안전이 최우선이기 때문에 대회 미개최 결정을 내리게 되었다.”고 밝혔다.
 

다만, 전국소년체육대회는 학생선수의 진학에 영향이 크다는 점을 고려하여, 하반기 개최하는 각 종목별 전국대회를 통해 학생선수의 대회 출전 기회를 마련하고 대회 미개최에 따른 불이익이 없도록 관계부처와 긴밀히 협의해나갈 방침이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계양구청 양궁선수단 제37회 올림픽 제패기념 양궁대회 맹활약 (2020-07-09 10:39:23)
대한체육회, 전국체육대회 1년씩 순연 개최하기로 협의 (2020-07-03 21:14:45)
동행복권, 로또6/45 923회, 1등 26...
국립인천해양박물관 '해양. 항...
한국남동발전 '대형 석탄화력 ...
시흥시 미산행복건강센터와 ...
시흥시 연성동, 명예사회복지...
강화군, 집중호우·폭염 등 농...
인천 동구, 숲놀이 활동 추진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