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6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동부소방서, 공동주택 경량칸막이 장소 알아두세요
등록날짜 [ 2020년09월24일 10시51분 ]

[연합시민의소리]광주 동부소방서(서장 최정식)는 화재 시 신속히 대피할 수 있도록 공동주택에 설치된 경량칸막이 장소와 활용방법을 숙지해야 한다고 24일 당부했다.
 

지난 23일 전남의 한 고층 아파트 44층 입구 공용 공간에서 불이나 화재 당시 집 안에 있던 6개월 된 아기와 여성이 베란다에 설치된 경량 칸막이를 뚫고 옆 세대로 대피해 인명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이처럼 경량칸막이는 약 9mm 두께의 석고보드 등 경량구조로 만들어져 화재 등 재난발생 시 출입문으로 대피가 불가능한 경우 파괴하여 이웃 세대로 대피할 수 있는 대피공간이다.
 

대부분의 가정에서 경량칸막이의 장소에 부족한 수납공간 해결을 위한 수납장을 설치해 비상 시 사용할 수 없는 경우가 많다. 화재 등 유사시 비상 대피 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물건을 적치하지 말고 장소 및 활용방법을 숙지해야 한다.
 

동부소방서 관계자는 “화재 발생 시 대피를 위해 경량칸막이 장소를 숙지하고 물건 적치를 금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계양구 치매안심센터 우수기관 선정, 보건복지부 장관표창 수상 (2020-09-24 21:16:50)
인천 서구 사회적경제마을지원센터, 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수료식 개최 (2020-09-24 10:49:15)
인천 영종국제도시에 앱으로 ...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북항 3...
경기도교육청, 26일부터 4차례 ...
경기도교육청, 독도디지털콘...
경기도교육청, 경인교대와 공...
인천테크노파크, 인천시와 ‘...
인천시, 2020 농림어업총조사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