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3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249억 투입해 차량 흐름 원활하게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
등록날짜 [ 2020년09월25일 10시30분 ]

사업대상 구간 [연합시민의소리]인천시가 교통흐름 개선과 사고 예방을 위해 스마트교차로 구축 등 지능형교통체계 구축에 적극 나선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2021년 지자체 지능형 교통체계(ITS)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99억6천만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국비는 정부가 한국판 뉴딜사업으로 2021년부터 추진하는 사회간접자본(SOC)에 첨단 기술을 입히는 디지털화 분야 ‘지능형 교통체계 공모사업’예산이다.
 

시는 국비 99억6천만원에 시비 149억4천만원을 매칭해 총 249억원을 투입해 내년에 지능형 교통체계를 구축한다.

교통체계에 정보통신기술을 접목시켜 교통시설물의 운영 및 관리를 과학화하고 자동화해 차량의 소통 흐름을 향상시키고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향상시킬 계획이다.
 

기존의 지능형 교통체계(ITS)가 교통정보 수집과 제공에 초점을 맞추었다면 2021년부터 추진되는 ITS는 시민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교통 서비스에 중점을 두고 추진된다.
 

교통정보 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해 민간 교통정보 연계와 교통정보 수집체계를 고도화하는 등 첨단 교통관리시스템을 확충한다. 이를 위해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대교(주), 신공항하이웨이(주), 경찰, 소방 등 유관기관과 인천시 교통정보센터간 정보를 연계하고, 교통정보시스템을 통해 실시간 교통정보와 돌발 상황정보 등을 제공하게 된다.

 특히, 지하차도에서 사고가 발생할 경우 2차 사고로 많은 재산과 인명피해가 발생하는 만큼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돌발상황 관리시스템을 도입하고, 스마트교차로를 구축해 교차로의 통행분석과 신호운영을 최적화해 교통흐름 개선과 사고예방을 강화한다.
 

또한, 화재 등 긴급 상황이 발생할 경우에도 긴급차량이 안전하게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도록 긴급차량 우선 신호서비스를 확대한다.
 

이정두 시 교통국장은 “이번 지능형교통체계 구축 사업을 통해 인천시의 교통체계가 한 단계 높아질 것”이라며, “정부의 디지털뉴딜 정책에 발맞춰 시민들에게 보다 안전한 교통 환경을 제공하고, 차량 흐름 개선과 교통사고 예방 효과를 생활 속에서 체감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중구, 추석 명절 종합상황실 운영 (2020-09-25 14:13:26)
인천 부평구, 미취학 아동에게 1인당 20만 원 2차 아동특별돌봄 지원금 지급 (2020-09-24 21:35:09)
인천 연수구 동춘2동, 경로당 ...
인천 동구 복합문화체육센터...
인천 남동구, 구월1동 복합청...
인천 특사경, 폐기물 불법 방...
인천 중부소방서, 노인요양시...
인천 부평구, 국정시책 합동평...
강화군 강화읍, 공공시설 및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