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월23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항만공사, 중국 상해에서 해운환경 변화 및 인천항 홍보 설명회 개최
등록날짜 [ 2020년11월25일 11시23분 ]

[연합시민의소리]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지난 24일 중국 상해에서 약 40개 화주·선사·물류기업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로 인한 해운물류 환경 변화 및 인천항 홍보 설명회를 개최하여 물류 환경 정보교류의 장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중국 상해대표부를 중심으로 개최된 이번 설명회는 코로나19로 급격하게 변화하는 해운물류 환경에 대해 공유하고, 전자상거래 시장 현황과 Sea&Air 화물 하선 장소 지정에 대해 설명함으로써 참석자들의 중국-한국 물류 환경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또한, 인천항 배후단지 개발 현황 및 계획을 소개하고, 코로나19로 인한 세계적인 교역량 감소세 및 경기침체 속에서도 수도권과 근접한 지리적 장점에 따른 이용의 편리성으로 증가세를 보이는 인천항 물동량과 항로 운영현황 그리고 인천항을 통한 수도권 화물 취급의 장점 등을 설명했다.
 

인천항만공사 상해대표부는 이번 설명회에서 코로나19에 따른 ▴마스크, 의료 기기 등 방역 물자 수요 증가, ▴홈 오피스 및 가정생활 수요 증가, ▴글로벌 생산 및 공급망 붕괴 등이 물류환경과 해운 시황 변화 등에 미치는 영향 및 향후 전망에 대한 상세한 정보를 전달하고 공유했다.
 

이날 ‘최근 전자상거래 동향’을 주제로 발표한 백인기 코트라 상해무역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전자상거래 시장의 동향 변화와 향후 발전 방향 등에 대한 상세한 설명으로 참석자들에게 전자상거래에 대한 이해와 향후 사업계획 수립에 도움을 주었다.
 

이어서, 신윤일 주상해총영사관 관세영사는 동북아시아 전자상거래 거점을 확보하기 위해 관세청이 개선한 ‘Sea &Air 화물 하선 장소 지정’의 편리성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여 하선 장소 지정에 관한 이해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던 화주·선사·물류기업의 이해도를 높였다.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이번 설명회와 같은 물류기업 지원 활동을 정기적으로 추진하여 현지 물류 기업들이 코로나19의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인천항 이용의 편리성과 다양한 장점에 대한 중국지역별 마케팅을 확대하여 상해대표부를 활용한 공백없는 포트 마케팅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남동구 ‘제10회 어린이 안전대상’ 행정안전부장관상 수상 (2020-11-25 11:25:58)
인천항만공사, 인천신항 혼잡도 개선 발벗고 나서 (2020-11-25 11:22:26)
인천 남동구, 코로나-19 확진...
시흥시, 도로위 노점, 적치물 ...
인천 남동구, 아이사랑꿈터 2~5...
인천 동구, 1단계 공공근로사...
인천 동구, 설 명절 맞아 동구...
경기도교육청, ‘학생이 직접 ...
인천 계양구 어린이급식관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