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2월29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여성단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독일 언론 '자궁 내 피임 장치 제품들' 각종 정신질환 증세 유발 의혹 제기
세계적으로 연간 1조2천억원 어치 이상 팔리는.....
등록날짜 [ 2017년06월09일 22시56분 ]

[연합시민의소리] 9일 독일 시사주간지 슈피겔에 따르면, '미레나'(Mirena), '제이데스'(Jaydess), '카일리나'(Kyleena) 등 바이엘의 자궁 내 피임 장치 3개 제품이 이를 사용하는 여성들에게 각종 정신질환 증세를 일으킨다는 의심이 커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독일 정부 기관인 '연방 약품 및 의료기 연구소'(BfArM)의 약물 부작용 데이터베이스에는 미레나 한 제품만 해도 부작용 의심 사례가 270여 건이나 보고돼 있다. 보고된 부작용으로는 우울증, 공격성향, 신경과민, 불면증, 성욕 저하,공황장애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세계 각국에서 보고되는 사례를 합하면 이는 훨씬 늘어날 수 있다. 유럽의약품청(EMA)은 현재 이 제품들의 부작용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다.


지난해에만 이 제품들을 10억 유로(1조2천639억원) 어치 이상 판매한 바이엘 측은 이 제품 사용과 심각한 정신질환 증세가 관련 있다는 과학적 증거가 없다며 부작용 의혹 제기를 일축했다고 슈피겔은 보도했다.
 

이들 제품 사용자의 경우 비사용자에 비해 우울증에 걸릴 위험이 34% 높아진다는 연구결과는 이미 나와 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비웨이브 ‘새 정부에 바란다’ 집회 (2017-06-25 22:03:46)
부평구, 지역여성 네트워크 기관 간담회 (2017-04-20 18:44:39)
인천 서구 첫 확진자 심층역학...
인천공단소방서, 남동산단 화...
인천 남동구, 신천지 신도 전...
시흥시, 주말 방역 인력 총동...
시흥시, 다섯 번째 확진자 발...
시흥시, 2020년도 아이누리 돌...
시흥시, 오이도에서도 ‘착한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