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원욱 의원, 인천공항, 미인도 면세품, 올해 8개월 간 45만 3천 건 발생
2015년 전년대비 94% 증가 정점, 이후에도 연 40% 이상 증가
등록날짜 [ 2018년10월11일 19시46분 ]

[연합시민의소리]2018년 8월까지 국내 최대 공항인 인천공항에서 면세품 미인도가 전년대비 대폭 증가 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이원욱 의원(더불어민주당)은 관세청으로부터 미인도 현황 자료를 확인한 결과, 서울시내 6대 면세점(롯데, 신라, 신세계, HDC신라, 갤러리아, 두타) 45만 2,933건이 미인도 된 것으로 확인됐다.

 

2017년 연간 42만 859건에 비해 7.6% 증가했다.
 

미인도 현황을 살펴보면, 연간 미인도 건수는 대폭적으로 증가해 2014년 98,224건, 2015년 190,688건(△94%), 2016년 288,416건(△51.3%), 2017년 420,859건(△45.9%)이다. 전년대비 증가율은 낮아졌지만 총량이 대폭 증가했다.

 

현행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과 탑승동의 인도장 면적이 비좁고 고객들이 몰릴 경우 대기시간이 길어지기 때문에 항공운항에도 영향을 미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 올 초 2월 설 연휴기간 3천여 건의 면세품 미인도로 아시아나 항공기 운항이 2시간 동안 지연되는 사례가 있었다.

 

면세품 미인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통합인도장’이 추진되기도 했으나 현재는 흐지부지된 상황이다.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은 “출국객이 몰려 대기시간이 길어지거나 면세품 인도장 위치가 소비자 동선과 동떨어진 곳에 배치되는 등 불편함을 초래할 경우 전반적인 서비스 품질에 악영향이 발생할 것이다.”고 지적하며,

 

“전반적 시스템 개편 등을 통한 통합인도장 도입이 이상적이나, 현실적인 여건 등을 고려해 소비자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도 고려해야 될 대상이다”며, “면세쇼핑 편의향상이 우선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천정배 의원, "활동은 저조하고 인원만 방대한 민주평통 자문위, 축소해야" (2018-10-11 19:52:53)
대한애국당, 박태우 최고위원 겸 사무총장 취임 (2018-10-11 19:43:22)
인천공단소방서 외국인근로자...
IPA, 도서지역 자월도에 로고젝...
제13회 인천 물류인의 밤 행사,...
제천서 경찰발전위원회, 모범...
인천 미추홀소방서, 요양원 관...
지상욱 의원, 예금자보호법 개...
경기도교육청, 2018년 2차 학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