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부평소방서, 불이 난 빌라에 소화기 건넨 ‘시민’에 표창 수여
등록날짜 [ 2018년10월12일 16시04분 ]

[연합시민의소리]인천 부평소방서는 12일 불이 난 빌라에 소화기를 건네 화재피해 경감에 크게 기여한 송태호(48)씨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지난 달 28일 밤 10시 51분경 부평구 부평동의 한 빌라 2층에서 불이 났다. 주방에서 시작된 불은 집 안을 빠르게 집어 삼켰고 더 강해진 화세는 창문을 뚫고 3층까지 오르고 있었다.
 

화재 직후 집 안에 있었던 3명은 무사히 대피했지만 낙심에 빠져있는 이들에게 양손 가득 들고 온 소화기를 건넨 사람이 송 씨였다. 화재가 커 소화기로도 불길이 좀처럼 잡히지 않자 다시 돌아가 이후 2차례 아내와 함께 5대를 추가로 건넸다. 
 

당시 송 씨가 건넨 소화기 8대는 불이 난 빌라 맞은편에 위치한 소방시설공사업체의 자재창고에서 판매용으로 보관하던 것으로 송 씨는 이 업체의 대표였다.

이후 현장에 도착한 소방대가 16분 만에 완전히 진압했고 이 날 화재로 빌라 2층 내부 20㎡와 3층 일부가 타 소방서 추산 1천500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지만 송 씨의 적극적인 행동으로 더 큰 피해를 줄일 수 있었다.
 

표창을 받은 송 씨는“대단하게 큰일을 한 것도 아니었는데 이렇게 과분하게 상까지 주셔서 감사를 드린다”고 소감을 말했다.
 

정병권 소방서장은 “적극적인 신고와 용기있는 행동이 함께 나타났던 성숙한 시민의식이 빛을 발했던 일”이라며“이처럼 화재초기 소화기의 중요성을 알리고 지역 사회에서 의로운 일들이 많이 알려질 수 있도록 동참하겠다”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중구보건소 재가암환자를 위한 희망이음 프로그램 운영 (2018-10-12 16:10:24)
광주 북부소방서, 음식점, 다중이용업소, 호텔 등 주방에 K급 소화기 의무 설치 홍보 (2018-10-12 15:53:25)
인천공단소방서 외국인근로자...
IPA, 도서지역 자월도에 로고젝...
제13회 인천 물류인의 밤 행사,...
제천서 경찰발전위원회, 모범...
인천 미추홀소방서, 요양원 관...
지상욱 의원, 예금자보호법 개...
경기도교육청, 2018년 2차 학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