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4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문화예술회관,‘반쪽이의 상상력 박물관전’개최
평범한 쓰레기들이 예술작품으로 대변신!
등록날짜 [ 2019년07월08일 14시43분 ]

[연합시민의 소리]인천문화예술회관은 여름방학 시즌을 맞아 미추홀 전시실에서 <반쪽이의 상상력 박물관전>이 22일부터 9월 3일까지 한 달간 개최된다.

일상의 평범한 쓰레기들이 카리스마 넘치는 예술작품으로 변신하는 이색체험전 <반쪽이의 상상력 박물관전>은 상상력과 창의력을 유발시키는 동시에 환경의 소중함을 느끼고 사물에 대한 인식 전환을 경험할 수 있는 아주 특별한 기획이다.


90년대 ‘반쪽이의 육아일기’로 유명한 최정현 작가가 오토바이 부품으로 만든 독수리, 다리미로 만든 펠리컨, 소화기로 만든 펭귄, 솥두껑으로 만든 자라 등 흔히 쓰레기로 치부해버리는 산업폐기물을 이용한 조형예술작품 160여점을 제작해 전시한다. 전시된 수많은 작품들은 초·중등 교재에도 수록되어 있어 교육적 가치가 더욱 높다.


상상력이 돋보이는 동, 식물 작품 외에도 25년간 정치, 경제 등 사회 전반을 두루 소화하며 그려낸 시사만평의 저력이 고스란히 작품에 녹아있다. 한국 정치의 현실을 볼펜과 화장실용 뻥뚫어로 만들어 풍자한 <국회의사당>, 인터넷 익명성의 병폐를 다루기 위해 마우스와 키보드로 제작한 <네티즌>시리즈, 미군용 도시락과 철모로 만든 <미국을 먹여 살리는 장수거북> 등의 작품을 통해 현실 인식을 풍자적으로 담아내고 있다.


인천문화예술회관 기획전시 담당자는 “<반쪽이의 상상력 박물관전>을 통해 어린이들은 창의력을 키우고 자연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며, 어른들은 어렵게만 느껴졌던 현대미술을 흥미롭게 접하며, 작품에 녹아있는 작가의 현실의식을 접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매주 토요일 오후 2시에는 최정현 작가와 캐리커처 작품 만들기 시연회 및 작가와의 대화 시간이 준비되어 있다. 작품을 함께 만들며 아이디어 발상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으로 참여하는 어린이들에게 더 없이 귀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

올려 0 내려 0
임화순 (limhwaso@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환경공단 환경그림그리기 입상작 전시회 개최 (2019-07-08 14:47:36)
인천 서구문화원, 생활문화공간 조성 및 활동 지원 공모사업 선정 (2019-07-08 12:00:14)
조국, 법무부 장관 전격적으...
인천남부교육지원청, 마을교...
인천중앙도서관, 아버지교육...
인천서부교육지원청, 마을방...
인천시교육청, 노동존중위원...
인천 남동소방서, 2019년 하반...
인천 남동소방서, 신임 소방공...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