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18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옹진군, 북도면 포도연구회 현장교육 실시
등록날짜 [ 2019년08월08일 22시52분 ]

[연합시민의소리]옹진군(군수 장정민)은 7일 북도면 포도연구회원 5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북 옥천에 위치한 충북농업기술원과 재배농가를 방문해 현장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과거 농산물 수입 개방으로 가격 경쟁력이 떨어져 위기를 맞은 옹진 섬 포도의 옛 명성을 되찾기 위해 도입한 ‘샤인머스캣’, ‘충랑’과 같은 신품종의 재배요령을 습득하고, 선진 영농기술을 벤치마킹하고자 실시됐다.
 

이날 오전에는 옥천의 포도 재배농가의 ‘샤인머스캣’과 ‘충랑’ 재배현장을 방문해 농업인에게 직접 재배요령과 재배 시 애로사항을 들은 후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으며, 오후에는 충북농업기술원에서 ‘샤인머스캣’과 ‘충랑’의 특성을 비롯해 비료 주기, 병충해 예방법 등 품종별 재배기술과 여름철 포도재배관리법에 대한 교육을 받았다.
 

지난 해 군에서는 옹진 섬 포도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관내 생산량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미국산 ‘캠벨얼리’ 품종을 대체할 ‘샤인머스캣’과 ‘충랑’을 북도면, 영흥면 일부 지역에 시범 보급한 바 있다.
 

김익환 북도면 포도연구회장은 “작년에 샤인머스캣 등 신품종을 재배해보니, 기존의 포도재배방식과는 확연히 달라 어려움이 많았는데, 이번 기회에 신품종의 고유특성을 이해하고, 현장에서 재배요령을 배울 수 있어서 매우 만족스러운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옹진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포도재배농가는 지금이 한창 바쁠 시기인데, 포도 신품종 보급을 향한 일념 하나로 일손을 놓고 현장교육을 적극 신청해주신 북도면 포도연구회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우리 농업기술센터에서도 포도연구회원분들의 열정에 부응하여 다양한 교육을 통한 전문 농업인 육성과 고품질 포도 생산에 행정력을 집중하여 옹진 섬 포도의 브랜드 경쟁력 강화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샤인머스캣’은 일명 ‘망고포도’라 불리는 청포도로, 고가임에도 불구하고 당도가 높고, 껍질째 간편하게 먹을 수 있어 현재 과일시장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상품이며, ‘충랑’은 농촌진흥청에서 육성한 순수 국내산 품종으로 8월 하순부터 출하하는 씨 없고 당도가 높은 흑색 품종이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계양구, 희망키움통장Ⅱ 가입자 자립역량교육 실시 (2019-08-14 22:14:30)
시흥시,주민세 납부기한 내 납부 당부 (2019-08-08 10:21:43)
로또 872회 1등 16명 12억6,270만...
인천시 서구 원창동 '전자회로...
서울지방경찰청, 양현석 상습...
과천과학관, 다음 달 1일까지 ...
베이징시, 20∼22일 제9차 한일...
의왕경찰서' 일가족 4명 숨진 ...
한국기독교총연합회 간부 '거...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