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선교 의원,폴리페서 금지 내용을 담은 '교육공무원법' 개정안 발의
등록날짜 [ 2019년08월08일 22시56분 ]

[연합시민의소리]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한선교 의원(자유한국당)은 8일 폴리페서를 금지하는 내용을 담은 ⌈교육공무원법⌋개정안을 발의했다.

 

법안 주요내용은 고등교육법상 학교의 교수·부교수·조교수 및 강사가 정무직공무원으로 임용되는 경우에 휴직할 수 없도록 하는 것이다.

 

현행법에 따르면, 대학에 재직 중인 교육공무원이 교육공무원 외의 공무원으로 임용되어 휴직을 원하는 경우 임용권자가 휴직을 명할 수 있어, 대학 교수가 정무직공무원으로 임용되면 휴직을 통해 정무직공무원을 겸하고 있다.

 

이에 대해 학문의 중립성이 훼손되고 학생들의 수업권 역시 보호받지 못한다는 문제가 끊임없이 제기되었다. 이 경우 대학에서는 해당 교수의 휴직기간 동안 새로운 교원을 충원하지 못하여 교육의 질이 낮아질 우려가 있다는 지적도 많았다.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조국교수의 경우,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근무하는 2년 2개월여의 시간동안 강단을 비웠다. 휴직 상태였던 그는 복직신청을 바로 했지만, 또 다시 법무부 장관으로 임명되어 휴직을 한다면 그 피해는 고스란히 학생들에게 돌아가게 된다.

 

한선교 의원은 “학자라면, 자신의 입신양명보다 학생들의 수업권을 먼저 생각할 줄 알아야 한다”라며, “정무직공무원이 되길 원한다면, 차후에 복직을 하더라도 휴직서가 아닌 사직서를 제출해서 교수의 공백을 막고, 학생들의 수업권도 지켜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재인 대통령 '장관급 인사를 교체' 개각 단행 (2019-08-09 10:43:49)
우즈베키스탄 상원의장, 국회입법조사처 공식 방문 (2019-08-08 21:39:27)
인천 부평구, 중소기업 청년일...
인천 부평구,가족 독후감 대회...
광주 북부소방서, 광주세관 방...
인천병무청, 산업기능요원 채...
광주 남부소방서, 야간 불시 ...
인천 남동구 '소래산 가을이야...
인천 남동구, 제2회 남동뷰티...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