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기업/재벌닷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항만공사, 신규 선대 유치 위해 글로벌 선사 대상 포트세일즈 실시
등록날짜 [ 2019년08월18일 11시59분 ]

[연합시민의소리]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을 단장으로 한 세일즈 대표단이 주요 글로벌 선사를 대상으로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 확보에 나선다.
 

인천항만공사(사장 남봉현) 포트세일즈단은 19일부터 23일까지 글로벌 주요 선사들이 위치한 대만, 싱가포르 등 아시아와 독일, 프랑스 등 유럽지역을 방문해 머스크(MAERSK, 덴마크), 하파크로이트(Hapag Lloyd, 독일), 오션네트워크익스프레스(ONE, 싱가포르) 등 2M과 THE얼라이언스 소속 선사를 대상으로 신규항로 유치 마케팅을 펼친다.

이번 포트 마케팅은 대형 글로벌 선사 간 해운동맹 재편이 마무리되어 감에 따라 미주 외에 유럽, 호주 등 다양한 지역의 원양항로를 신규 유치하여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기 위한 행보이다.

포트 세일즈단은 인천신항 개장 이후 인천항이 원양항로에 투입되는 대형선박이 기항할 수 있는 최신 인프라를 갖췄음을 알리고, 원양 서비스의 성공적인 운영 현황에 대해 설명할 계획이다.
 

특히, 미국·유럽·호주 등에서 수입되는 고부가가치 화물인 냉동냉장(Reefer) 화물의 60% 이상이 수도권에서 소비되는 등 풍부한 화물수요를 집중 홍보하면서 인천항에 원양항로 서비스를 개설하게 되면 고부가가치 냉동냉장 화물서비스 루트를 선점할 수 있다는 점을 적극 설명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세일즈기간에는 글로벌 선사 외에도 원양지역 물동량 확대 유치를 위해 세계 1위 해상포워더인 퀴네앤드나겔(Kuehne+Nagel, 연간 약 450만TEU 처리)도 찾아 수도권에서 발생하는 화물 정보를 공유해 인천항과 협업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인천항 신규 배후단지도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이러한 컨테이너 화물 유치를 위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인천항으로 수출입되는 원양지역 화물이 증가하면 인천항의 원양지역 직항 개설 가능성은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2M과 THE 얼라이언스의 주요 선사들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포트세일즈를 통해 기존에 인천항을 이용하지 않았던 선사들이 인천항 이용을 시작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스마트에너지팩토리 융자지원사업 시공자격 확대 (2019-08-18 13:44:46)
인천항만공사, 과기부 주관‘혁신성장동력 실증·기획사업’에 최종 선정 (2019-08-13 16:27:47)
인천 부평구, 중소기업 청년일...
인천 부평구,가족 독후감 대회...
광주 북부소방서, 광주세관 방...
인천병무청, 산업기능요원 채...
광주 남부소방서, 야간 불시 ...
인천 남동구 '소래산 가을이야...
인천 남동구, 제2회 남동뷰티...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