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23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의학/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강아지 구충제 주성분인 펜벤다졸 '암 환자 절대로 복용 금지 .....
“사람을 대상으로 효능·효과를 평가하는 임상시험을 하지 않은 물질”
등록날짜 [ 2019년09월23일 19시12분 ]
[연합시민의소리]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3일 강아지 구충제의 주성분인 ‘펜벤다졸’에 대해 “사람을 대상으로 효능·효과를 평가하는 임상시험을 하지 않은 물질”이라며 “사람에게는 안전성과 유효성이 전혀 입증되지 않았으므로 암 환자는 절대로 복용해선 안 된다”고 밝혔다.


이어 “펜벤다졸이 암 치료에 효과가 있다는 유튜브에서 다룬 논문은 인체가 아닌 세포 대상의 실험 연구”라며 “현재까지 환자 대상의 연구 결과는 나오지 않았다는 게 전문가 의견”이라고 논란을 일축했다.
 

특히 강아지 구충제를 말기 암 환자에게 복용하는 것에 대해 “부작용 발생이 우려된다. 항암제로 허가를 받지 않은 펜벤다졸을 절대로 복용해선 안 된다”고 당부했다.


대한약사회는 “영상에서 언급된 펜벤다졸의 항암효과와 관련된 연구는 세포 또는 쥐를 대상으로 하는 동물실험이 대부분”이라며 “말기 암 환자와 관련된 사례 역시 펜벤다졸만 복용했던 것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펜벤다졸은 범혈구감소증(pancytopenia)과 같은 생명에 치명적인 부작용을 보인 사례도 보고된다. 아직 사람에 대한 자료가 없는 상황에서 섣부른 복용은 오히려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판매와 구입 모두 없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천성모병원 박일중·신재은 교수, ‘생애 첫 연구사업’ 선정 (2019-09-16 20:24:37)
인천시, 분말 농산물가공품 안...
인천상수도사업본부, 라벨 없...
인천항만공사, 해양항만분야...
인천 서구, ‘사회적경제기업 ...
인천 서구, 환경오염물질배출...
광주 남부소방서, 공동주택 화...
인천TP, ‘청년 포토에세이 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