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23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기업/재벌닷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테크노파크, 인천시와 ‘2019 로보월드’ 인천공동관 운영
등록날짜 [ 2019년10월08일 20시05분 ]

[연합시민의소리/홍성찬기자]인천테크노파크(인천TP)는 인천시와 함께 9일부터 12일까지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9 로보월드’ 에서 인천공동관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로보월드’는 산업용 로봇, 서비스 로봇, 협동로봇, 물류로봇, 스마트제조 솔루션 분야 등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국내 대표적인 로봇전시회다. 올해 14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20여 개국에서 170여 개 기업이 참가한다.
 

인천공동관에는 인천지역 로봇관련 중소기업 10개사가 참가, 미래산업의 핵심인 다양한 로봇제품들을 선보인다.
 

자율주행로봇 유망기업인 ㈜시스콘엔지니어링(대표 김흥수·정만채)은 기존 AGV(Auto Guide Vehicle)의 단점을 보완한 라이다(LiDAR) 방식의 무인운반차(AMR·Autonomous Mobile Robot) 4종을 전시한다.
 

교육용 로봇과 공연전시용 로봇을 개발해온 ㈜미니로봇(대표 정상봉)은 커피 제공과 함께 커피홀더에 방문객의 얼굴을 그려주는 바리스타 로봇을 선보인다.
 

로보웍스(대표 이현종)는 다양한 연령대가 코딩부터 고급 프로그래밍까지 활용할 수 있는 교육용 로봇과 솔루션을, 더케이볼트(대표 김예송)는 블록로봇, 코딩, 드론을 활용한 교육프로그램을 융합한 제품군을 각각 전시한다.
 

㈜로보트론(대표 박금희)은 자체 교육용 로봇브랜드인 ‘로보타미’ 시리즈 12종을, ㈜파블로항공은 국내기업 최초로 다수의 드론을 이용해 공중에서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드론 아트쇼용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공개한다. 
 

인천TP는 이들 참가기업에 부스임차료 및 장치비 전액과 일대일 비즈니스매칭 및 해외 바이어초청 등을 연계지원 한다. 
 

앞서 지난해 열린 로보월드에서는 인천TP와 시의 지원을 받아 참가한 8개 기업이 140여 건의 상담을 통해 8억여 원 상당의 계약 실적을 올린 바 있다.
 

인천TP 관계자는 “인천의 전략산업 가운데 하나인 로봇산업 육성을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고 있다”며 “이번 전시회는 지역 로봇기업들의 판로 개척 및 신규 거래처 발굴에 적잖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자동차부품연구원 시흥센터 ‘한-태국 기술협력 파트너쉽 매칭을 통한 태국시장 개척 지원’ (2019-10-09 11:45:48)
인천항만공사, 국민참여예산제 시행 (2019-10-07 10:23:18)
인천시, 분말 농산물가공품 안...
인천상수도사업본부, 라벨 없...
인천항만공사, 해양항만분야...
인천 서구, ‘사회적경제기업 ...
인천 서구, 환경오염물질배출...
광주 남부소방서, 공동주택 화...
인천TP, ‘청년 포토에세이 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