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월0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디지털물류 실증사업 참여기관 업무협약 체결
등록날짜 [ 2022년05월26일 17시15분 ]

[연합시민의소리]인천광역시는 26일 시청 접견실에서 인천연구원, 인하대학교(물류전문대학원), ㈜브이투브이와 함께 ‘V2V(Vehicle to Vehicle) 기반 공유물류망 구축을 통한 당일배송 서비스사업’의 실증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오는 8월 실증사업의 본격 시행을 앞두고 참여기관․기업․대학이 한 뜻으로 손을 맞잡고 성공적 시행을 약속하기 위해 마련됐다.

 

인천항과 인천공항 등의 물류발전을 위해 지역의 씽크 탱크 역할을 하고 있는 인하대학교 물류전문대학원과 인천연구원, 국내 물류전문업체로서 오랜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브이투브이, 롯데글로벌로지스㈜, 삼영물류㈜, 패스트박스㈜, ㈜NS홈쇼핑, ㈜휴맥스, ㈜하이파킹이 협력하게 된다.

 

앞서 시는 지난 3월 ‘V2V 기반 공유물류망 구축을 통한 당일배송 서비스사업’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6억 원을 확보하게 됐다. 총사업비는 24억 원(국‧시비 12억, 참여업체 12억) 규모다.

 

현재 우리나라 택배물류는 대기업 등을 중심으로 편재돼 있고, 배송물건의 집화와 분류는 물류창고를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지역 내 소상공인들이 공용주차장 등을 활용해 차량에서 차량으로 화물을 전달하고 배송하는 방식으로 개선하는 물류시스템을 실증하게 된다.

 

실증사업은 오는 12월까지 연수구 송도동 일대에서 이뤄지며, 사업기간 동안 리빙랩을 운영해 지역주민과 전문가들이 함께 서비스 고도화에 참여하게 된다.

 

시는 택배 배송단계와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 당일배송이 가능한 물류 시스템의 가능성을 살펴보고,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는 중구, 동구, 미추홀구, 연수구, 남동구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3년차에는 시 전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안영규 인천시장 권한대행은  “최근 전자상거래 급증에 따른 도시물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이번 실증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기를 바란다.”며 “물류문제 해결과 지역 소상공인들의 매출을 도울 수 있는 새로운 물류 대안시스템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남동구, 5월 청소년의 달 맞아 다양한 행사 펼쳐 (2022-05-26 17:21:08)
인천동부교육지원청 Wee센터, 전문상담교사·상담사 생명존중 및 자살예방 연수 (2022-05-26 17:13:06)
인천 부평구, 행안부 공공데이...
제9대 봉화군의회 전반기 의장...
유정복 인천시장, 전통시장으...
봉화군,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
봉화군, 특별교통수단 ‘행복...
박현국 봉화군수, 폭염 피해 ...
인천 남동소방서, 석정중 교직...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