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영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상륙작전' 제작발표회
'엑스-레이(X-RAY)' 특수 첩보작전에 투입된 켈로부대원 8명 조명
등록날짜 [ 2015년10월31일 18시27분 ]
[연합시민의소리]  할리우드 액션 배우 리암 니슨이 맥아더 역으로 출연해 화제를 모으는 영화 '인천상륙작전'(영제 OPERATION CHROMITE)이 내년 7월 말 개봉할 예정이다.


영화는 1950년 9월 15일 유엔(UN·국제연합)군이 맥아더 장군의 지휘 아래 인천에 상륙해 6ㆍ25전쟁의 전세를 뒤바꾼 인천상륙작전과 이를 위해 '엑스-레이(X-RAY)' 특수 첩보작전에 투입된 켈로부대원 8명을 조명한다.


이 영화 제작사인 태원엔터테인먼트는 지난30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제작발표회를 열어 화려한 출연진을 공개했다.


리암 니슨이 유엔군 최고사령관 맥아더 역을, 이정재가 첩보작전을 이끄는 대한민국 해군 대위 장학수 역을, 이범수가 인천을 장악한 북한 인천방어지구사령관 림계진 역을 맡았다.


이날 정태원 태원엔터테인먼트 대표는 "올해가 광복 70주년인 뜻 깊은 해인 만큼 영화 '인천상륙작전'의 시작을 알려야겠다고 생각했다"면서 "한국전쟁을 단숨에 역전시키며 세계사에 길이 남을 인천상륙작전과 이에 얽힌 첩보부대원의 이야기를 꼭 영화로 만들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영화의 소재가 된 엑스-레이 첩보작전을 이끈 함명수 전 첩보대장이 참석해  제7대 해군참모총장을 역임한 인물로 아흔을 넘긴 고령에  "당시 영흥도민의 필사적인 협조와 작전에 참여한 대원들의 애국심 덕에 작전을 성공적으로 완수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cunews@daum.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종상 영화제, 후보불참자 대리수상'영화인들의 반란' (2015-11-21 10:44:19)
해외 영화인들, 영화 촬영지로 인천 주목 (2015-10-26 18:19:41)
인천 부평소방서,소방차 길 터...
광주 광산소방서, 공동주택 경...
광주 남부소방서, 비상구 폐쇄...
인천병무지청, 제6회 사회복무...
청주흥덕서-충청대 警·學 학...
인천 부평구의회, 제233회 정례...
인천 서구, 아동친화도시 추진...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