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18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중문화관,봄의 길목에서 '둘 다섯 초청공연'
마음의 꿈과 희망을 위해 대한민국 포크 7080세대 서정적인 통기타 음악으로......
등록날짜 [ 2017년02월27일 19시03분 ]
[연합시민의소리] 27일 인천중구 한중문화관(관장 김종호)은 봄의 길목에서 가수'둘 다섯' 초청공연으로 오는 3월 3일 오후 6시 30분 부터 1시간동안  감미로운 목소리와 추억의 공연에 200분을 초청한다. 

김종호 관장은 어수선한 대한민국의 국민들을 위한 마음에 위로와 살기좋은 사회를 향한 꿈과 희망을 위해 대한민국 포크  7080세대 서정적인 통기타 음악의 우상 둘 다섯을 초청해 당시 유행하던 포크 음악으로 달콤한 멜로디와 서정성의 가사로  오세복, 우영철의 '밤배, 긴머리 소녀, 얼룩고무신, 눈이 큰 아이, 서울구경, 밤의 연가 등 다수의 히트곡을 들을수 있도록 기획했다고 한다.

이날 주관 단체 야외놀이문화협의회 홍성찬 회장은 포크송 가수들은 자연과 우정, 삶에 대한 노래를 부르며 70~80년대 음악적 흐름을 주도했고 지금까지 많은 사람들의 가슴에 남아 있다며 오는 3월 그때 그시절의 음악으로 우리의 마음을 힐링하자며 시민을 위한 위로 공연을 준비 했다고 한다.  

또 가수 오세복씨는 지금도 각 처에서 감미롭고 아름다운 음율로 중년들의 마음에 희망과 위로를 위한 음악 봉사를 하고 있다며 이번 콘서트는 2기 맴버 오세복, 우영철이 함께 공연을 한다며 인천 중구 중년들을 위한 위로의 시간에 달콤하고 감미로운 포크송 시간을 추천했다.

오는 3월 3일 오후 6시30분 부터 갖는 이번 콘서트는 사회 정귀영 MBC 개그맨과 함께 밀려오는 봄꽃소식의 향연과 그때 그시절의 음악여행을 할 수있다.
올려 0 내려 0
원화자 (wow0068@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박물관으로 떠나는 음악여행 첫 공연,한우리 오페라예술단 (2017-03-06 10:37:54)
인천 중구문화회관,'주빈퀸텟 브런치 콘서트'개최 (2017-02-16 11:36:41)
시흥시, 물왕저수지 수질개선 ...
시흥시, 청년 해외취업 설명회...
인천 연수구 선학별빛도서관, ...
인천송도소방서, 4차 산업혁명...
인천 동구, 민․관 합동 불법...
인천 동구, 폭염대비 송림체육...
제천 경찰서, 음주예방을 위한...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