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1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맹성규 의원, 반려동물 사료 '반려동물 건강과 소비자 알권리 위해 투명한 정보 공개' 필요
등록날짜 [ 2021년09월18일 12시01분 ]

[연합시민의소리] 맹성규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안전기준을 위반한 반려동물 사료가 지난 3년간 127톤 14억원어치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지난 8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온라인으로 판매되는 반려동물 사료 81개 제품에 대해 유해물질 기준 및 표시사항 준수 여부를 점검한 결과 8개 업체 10개 제품이 사료관리법을 위반했다고 밝혔다.

 

이에 맹성규 의원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유해물질 기준 및 표시사항 위반 반려동물 사료의 시중 유통 현황> 자료를 제출받은 결과, 중금속(수은) 허용기준 초과한 제품, 무보존제라고 표시했지만 보존제가 들어있는 제품 등 안전기준을 위반한 10개 제품이 18년 9월부터 21년 8월까지 지난 3년간 총 127톤, 13억 8천만원 상당이 유통된 것으로 드러났다. 통상 개나 고양이 한마리가 한달동안 먹는 사료가 2kg 가량 되는 점을 감안할 때, 유통된 법령 위반 사료는 반려동물 63,690마리가 한달동안 먹을 양에 달한다. (표1)

 

문제는 안전기준 위반 사료와 관련된 정보가 국민에 공개되지 않는다는 점이다. 사람이 먹는 식품은 「식품안전기본법」에 따라 제조사, 제품명 등이 국민에게 투명하게 공개되고 있지만, 반려동물 사료는 농림부가 법령 위반 사료의 제조사, 제품명 등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

 

맹성규 의원은 “소비자들의 알 권리를 보호하고 반려동물 사료업체가 선의의 피해를 입지 않도록 품목을 명확하게 밝힐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언석 의원 “고속도로 교통사고 및 야간사고 사망률 감소를 위해, 가로등 확대 설치 필요 ” (2021-09-20 12:07:43)
임애숙 남동구의회 의장, 지역사회 민생현장 방문 (2021-09-16 21:21:17)
시흥시육아종합지원센터 ‘...
시흥아카데미, ‘메타버스 ...
시흥시, 세외수입 상습 고액 ...
인천 동구, 정신건강의 날 기...
인천 동구, 가족관계등록업무 ...
인천 동구, 전직원 맞춤형 적...
인천 남동구, 불법 자동차 합...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