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월26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연구원, ‘인천 연안 미세플라스틱 특성 연구’ 결과 발표
등록날짜 [ 2024년01월25일 09시58분 ]


[연합시민의소리] 인천연구원(원장 박호군)은 2023년 기초연구과제로 수행한 “인천 연안 미세플라스틱 특성 연구” 결과보고서를 발표했다.


인천 연안의 미세플라스틱은 한강과 인천항 등 여러 배출원으로부터 유입되고 있으며, 해양 생태계와 인체 건강을 위협할 수 있다.

 

이에 이 연구는 인천 연안에 분포하는 미세플라스틱 특성을 분석하여 수생태계 보호를 위한 미세플라스틱 저감 전략을 제안하였다.


김포-강화도-볼음도 인근 연안에서 미세플라스틱이 가장 많이 검출되었고, 영종도-인천 북항 인근 지점이 그 뒤를 이었으며, 덕적도 인근 연안에서는 미세플라스틱이 비교적 낮게 검출되었다. 


연구 결과, 인천 연안은 육상과 해상 유입원(오염원)으로부터 배출되는 미세플라스틱의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육상 유입원은 하수처리시설과 가정 및 산업의 육상 배출 폐기물이 유입되는 한강으로 분류하였다. 해상 유입원은 연안에 잔류하거나 어업 활동으로 배출되는 플라스틱 쓰레기, 선박운송으로 구분하였다. 


플라스틱 사용량이 지금과 동일한 속도로 증가한다면 배출 시나리오에 따라 2050년과 2100년에는 인천 연안에 있는 미세플라스틱이 수생생물에 독성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음을 추정하였다.


인천 연안에 있는 미세플라스틱을 줄이기 위해서는 육상 유입원과 해상 유입원을 관리해야 한다. 육상에서 유입되는 미세플라스틱은 하수처리시설의 효율 개선, 플라스틱 포집 장치 설치로 저감할 수 있다. 해상에서 생성되는 미세플라스틱은 해양쓰레기 수거, 해양 시설물 친환경(생분해성) 소재 교체, 선박운송 관리(친환경 페인트 사용 인증 제도 등)를 통해 줄일 수 있다. 


인천연구원 최여울 연구위원은 “인천 연안에 있는 미세플라스틱은 우리 지역에서 독자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며, 인접 지역을 비롯해 국가 단위 협력을 통해서 연안의 미세플라스틱을 줄이는 종합적인 해결책을 모색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미추홀구 주안1동, 통장자율회 대상으로 페트병 무인 수거기 ‘펫봇’체험 진행 (2024-01-25 14:48:45)
인천 남동구, 제2경인고속도로변 기후대응 도시숲 조성 (2024-01-22 12:01:07)
제105회 전국동계체육대회 결...
시흥시, 제8기 청년정책협의체...
청주상당경찰서, 명예퇴직자 ...
대한체육회, 전국동계체육대...
시흥시, 2024년 제1차 지역사회...
봉화군, 청소년 기획홍보단 3...
경기도교육청, 다문화 특별학...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