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월25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시흥시 '2021 영유아를 위한 공연 창작개발 심화과정'추진
등록날짜 [ 2021년05월05일 10시38분 ]


[연합시민의소리]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생태문화도시 특성화사업의 일환으로 ‘2021 영유아를 위한 공연 창작개발 심화과정’을 추진한다.

 

‘영유아를 위한 공연 창작개발 과정’은 시흥시가 2019년부터 전국 지자체 중에서는 이례적으로 관내 영유아의 문화예술 향유 권리와 미래 관객 개발을 위해 첫 도입했다.

 

관련 전문가가 아닌 일반시민이 직접 창작의 주체가 돼 36개월 미만의 영유아 극을 완성하는 과정이다.

 

2019년에는 공동창작 작품 3편을 제작했고, 2020년에는 코로나19 사태로 대면활동이 어려워지자 온라인 워크숍으로 전환해 영유아를 위한 1인극 14편을 개발해 크게 주목받았다.

 

특히, 본 과정을 수료한 시민 창작자들은 별도의 영유아 극 전문단체를 만들어 본격적인 작품 활동을 앞두고 있기도 한다. ‘영유아를 위한 공연 창작개발 과정’이 단순히 교육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지역에서 지속가능한 문화예술생태계 조성에도 일조하고 있다는 점이 눈에 띈다.

 

이번 심화과정은 지난해 만든 14편의 영유아를 위한 1인극을 수정, 보완하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먼저 대본 수정부터 시작해 동선, 움직임, 연기 등을 보완하고, 각 작품에 맞는 간단한 무대, 대소도구, 의상, 음악 등도 제작‧적용해 본격적으로 관객을 만날 준비를 끝마친다는 계획이다.

 

이번 과정은 국내‧외에서 영유아 공연 전문가로 통하는 극단 마실의 손혜정 연출이 예술감독으로 참여해 전 과정을 진두지휘한다.

 

시 관계자는 “이미 수십 년 전부터 유럽, 미국 등 해외 선진 문화예술계는 영유아 공연예술에 주목하여 영유아를 위한 예술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왔다. 우리 시는 이러한 시대적 흐름에 빠르게 발맞춰 중앙정부의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 중 취약계층으로 분류되는 영유아에게 주목해 그들의 눈높이에 맞춘 공연 장르를 개발하며 영유아부터 노년까지 시흥시민이라면 누구나 체감하는 문화도시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이번에 완성된 작품을 영상콘텐츠로 제작해 관내 관련기관, 유아교육기관 등에 배급한다. 더불어 코로나19 집단면역이 형성되는 올 하반기부터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아파트 다목적 홀 등 영유아가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찾아가 공연이 펼쳐질 계획이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부평구 부평3동, 신촌초 1~4학년 대상 뮤지컬 ‘알사탕’ 관람 지원 (2021-05-07 11:17:49)
인천 미추홀구, 학교 밖 청소년 ‘꿈을 향한 스몰 스텝’ (2021-05-04 16:35:51)
인천 동구, 비대면 진로체험을...
인천시의회 윤재상 의원, 인천...
인천송도소방서, 급수탑 등 소...
인천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
인천 서구, 2~7호 골목형 상점...
이재현 서구청장, 가좌여중 방...
인천연안초, 민관학 협력으로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