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월24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식물/동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봉화군, 럼피스킨병(LSD) 유입 차단방역 총력대응
럼피스킨병 위기관리 단계 ‘심각’으로 격상, 축사주변 흡혈곤충 방제 총력
등록날짜 [ 2023년10월23일 11시03분 ]

[연합시민의소리] 봉화군은 지난 20일 충남 서산시에서 국내에서 처음으로 발생한 럼피스킨병(LSD)이 22일까지 당진시, 태안군 및 경기 평택시와 김포시의 소 사육농장 10곳에서 잇달아 발생함에 따라 관내 유입차단을 위해 방력조치를 강화해 추진하고 있다.

 

이번 럼피스킨병 발생에 따라 정부는 럼피스킨병 위기관리 단계를 기존 관심단계에서 심각단계로 상향 조정하고 1차 전국, 2차 인천·경기·충남의 소 농장 관련 종사자와 출입차량에 대해 20일 14시부터 24일 14시까지 두 차례에 걸쳐 일시이동 중지명령(Stand Still)을 발령하고, 확진판정을 받은 농장의 소는 모두 살처분 한 바 있다.

 

럼피스킨병은 소가 모기, 파리, 진드기 등 흡혈곤충에 의해 감염되는 바이러스성 전염병으로 제1종 법정가축전염이다. 폐사율은 10% 이하지만, 이 병에 걸린 소는 피부에 단단한 혹이 나고 고열, 식욕부진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데 사람에게는 전염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봉화군청사
군에서는 신속대응을 위해 럼피스킨병 방역대책상황실을 운영하고, 럼피스킨병의 매개체인 파리와 모기 등 흡혈곤충의 방제를 위해 보건소와 읍면에 축사주변 연막소독을 요청했다.

 

관내 오염원 유입 차단을 위해 축협 공동방제단 4개반과 군 방역차량을 동원해 방역취약 소규모 농장 축사 주변에 소독도 강화하고 있다.

 

아울러 군은 럼피스킨병 유입 방지를 위해 소 사육농가에 의심축 신고요령 홍보 문자를 발송하고, 긴급 전화 예찰을 실시하는 등 임상예찰을 강화하고 있다. 또한 서산 4차 도축장역학 관련 9농가에 대해 임상검사를 추진하고 있다.

 

이승호 농정축산과장은 “소사육 농가는 모임 금지 및 외부인 차량 등의 출입통제와 농장 내외부 소독을 철저히 해 주시기를 바란다.”면서 “사육하는 소를 매일 임상관찰해 고열과 단단한 혹 같은 피부결절 등 의심증상이 있으면 즉시 농정축산과 가축방역팀(679-6866~6869)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봉화군에서는 현재 611농가에서 한우 2만7천929두, 젖소 133두, 육우 80두 등 총 2만8천142두의 소를 사육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감> 가축 전염병 '최근 5년여간 피해액 5,156억원' 달해!.... (2023-10-23 19:03:50)
안성시 동계조사료(IRG) 파종 후 관리,월동율 및 생산성 향상 (2023-10-06 13:41:11)
인천 장봉도, 연안 정화 작업 ...
옹진군, 대청면 환경정화행사 ...
옹진군자원봉사센터, 'Green 스...
인천광역시교육청, 상반기 학...
인천광역시교육청, 2024학년도 ...
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
인천 부평구의회,‘연구하는 ...
현재접속자